perpet

kgc 2008 후기

문득2008. 11. 22. 00:41
출장으로 14일 kgc 강연을 들으러갔다.

첫시간 멀티코어 성능모니터링 기술소개
- 그냥 공짜로 라이러리로 만들어준다면 쓸생각정도의 라이브러리..

두번째 신경망을 이용한 학습형게임 인공지능
-발표자료가 마음에 들었다. 딱 내수준에서 듣고싶던 전체적인 내용.
그리고 핵심은 풀레이어의 행동을 그대로 학습하게 만드는것인데.
거기에 사용된 알고리즘을 얘기해주었다.. 나도 인공지능을 전문으로 공부하지 않아
이렇다 저렇다 말은 못하지만.그분이 학습에 사용한 알고리즘 얘기해주었는데..
느낌이 그걸가지고 학습시키기는 부족하다라는 느낌이였다..
당장의 입력값만을 가지고 현재의 행동을 인식하는 알고리즘같아보였다.
그것이 아니라 과거의 정보가 누적되면서 앞으로의 행동을 예측할수있는
알고리즘이 필요한것같다.
결론은 다른 알고리즘으로 구현해야하는것이 아닌가한다..
시간의 흐름에 따른 입력정보를 인식하는...가령.. 내가 관심있는 HMM 뭐 이런걸로?
하여간 쉽지가 않을듯..
그리고 따로 FPS 게임에 AI 를 만들려는 시도를 따로 하고있다고 한다..
우리회사에서 최근 메탈FPS 게임을 만들고 있는게 거기에다 시도하면 좋을것 같다라는 생각을해본다.

세번째 C#을 이용한 빠른 툴개발..
이분은 온라인에서 열심히 활동하는사람인것 같다.
거의 모든내용에 공감한다.

네번째 멀티쓰레드 프로그래밍 패턴과 병행 프로그램밍
처음 목차에서의 말이 기억에 남는다.
언어의 한계가 사고의 한계다..
정말 명언이다.
이말을 이해못한다면 컴퓨터언어를 하나만 알고있거나 아니면 자기가 배운것이 항상 최고로만 착각하는사람일듯하다.
최근 c# 을 공부하면서 점점 함수형언어를 따로 공부해보고 싶다라는생각이들었다.
c++ 로 표현하려면 엄청 복잡한 방식으로 해야하는것을 c#으로 간단히 할수있는 강력함들을 느끼며
점점 다른언어들의 장점들을 배워보고싶었다.
그러면서 내가 너무 프로그램언어에 종속된 사고방식을 가졌구나라는 생각을 하게되였다.
하여간 이분의 강연은 함수형언어 얼랑을쓰면 좀더 다른접근방식으로 병령프로그래밍을 쉽게 할수있다라고
애기하는것 같다.
내가 얼랑을 써보지 않았지만.. 그냥 c#으로도 충분히 더빠르고 효율적(ccr,dss)으로 만들수 있다라는 생각이든다.
이분이 병렬프로그래밍에 설명했던 여러가지 패턴이 바로 ccr,dss 구조와같으음 느낀다.
하여간 함수형언어도 함 배워복고싶다.

Comment +4

  • 2009.01.13 22:43

    비밀댓글입니다

  • 2009.01.13 22:46

    비밀댓글입니다

  • 글은 다른곳에 썼고 이건 나의 블로그는 나의 개인글이고.
    여기서 언어는 컴퓨터 언어이고.
    가령 우리언어에 감탄사란 표현이 없다고 해봐..
    갑자기 복권에 담청되여 기분좋게 오예!
    라고 외치고 싶은데 감탄사람 언어표현을 모르면 이런걸
    "내가 복권에 담청되여 기분이 갑자기 업됬어!"
    이렇게 표현해야하는거지..
    이처럼 어떠한 표현을 할때 언어에 그런 표현력이 부족하면
    참 설명하기 힘들잖아..
    컴퓨터 언어도 이런것들이 있다 이거지..뭐.

  • 태양이 바다에 미광을 비추면,나는 너를 생각한다.